은수미 성남시장 "아이 키우기 제일 좋은 도시로 만들 것"
은수미 성남시장 "아이 키우기 제일 좋은 도시로 만들 것"
  • 성수현 인턴기자
  • 승인 2019.01.08 1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년 기자회견…아동수당 월 12만원 지급 등
은수미 성남시장이 7일 오전 성남시청 한누리에서 신년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서울시
은수미 성남시장이 7일 오전 성남시청 한누리에서 신년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 성남시

[휴먼에이드] 은수미 성남시장은 7일 오전 11시 30분 시청 한누리에서 신년기자회견을 열고 "대한민국에서 제일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 만들기를 위한 노력은 올해에도 이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이와 더불어 "시민 여러분의 응원 덕분에 시정을 잘 꾸려 올 수 있었다"며 아동수당 인센티브 1만원을 2만원으로 올려 지급하는 내용을 포함한 올해 주요 시책을 발표했다.

실례로 아동수당을 1월25일부터 월 12만원씩 지급한다. 시비 2만원을 더한 아동수당 지급은 성남시가 대한민국 최초다.

은 시장은 "아이 키우기 좋은 성남시를 만들기 위해 출생 순위와 관계없이 △모든 신생아에게 출산장려금 지급 △소득에 상관없이 출산가정에 산모 △신생아 건강관리사 지원 △다 함께 돌봄센터 4곳에 설치 △아동 의료비 본인 부담 100만원 상한제 시행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성남시의료원에 대한 청사진도 제시했다.

성남시측은 "성남시의료원은 오는 3월이면 완공되지만 시민 여러분의 요구사항을 다 담기에 부족한 면이 많아 정확한 수요 분석을 바탕으로 한 의료서비스 체계 구축과 정체성 정립에 나설 것"이라고 전했다.

은 시장은 "보다 촘촘하고 치밀한 마스터플랜을 수립해 시민 여러분들이 믿고 찾는 자랑스러운 성남시의료원을 만들겠다"는 약속도 잊지 않았다. 

이 밖에도 판교 1·2·3 테크노밸리로 출퇴근하게 될 17만9000여 명 직장인을 위한 트램·버스 준공영제·공유 전기자전거 도입, '2030 도시주거환경정비기본계획'에 따른 도시 재생정책 등을 올해 역점을 두고 추진할 시책으로 발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