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쉬운말뉴스] 경기도가 외국인 관광객들이 많이 올 수 있도록 계획을 세웠어요
[쉬운말뉴스] 경기도가 외국인 관광객들이 많이 올 수 있도록 계획을 세웠어요
  • 정리 이상미 기자
  • 승인 2019.06.07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력 있는 △가고 싶은 △가기 쉬운 경기도 등 세 가지로 진행

 

대만 삼립TV 예능프로인 '종예완흔대'가 민속촌에서 사진을 찍은 모습이에요. ⓒ 경기도 
대만 삼립TV 예능프로인 '종예완흔대'가 민속촌에서 사진을 찍은 모습이에요. ⓒ 경기도 


[휴먼에이드]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라는 방송처럼 "어서와 경기도는 처음이지?"라는 테마가 생겨요. 

경기도가 한국을 사랑하는 외국 사람들의 열풍 '한류'를 이용해서 '한국 관광 상품'을 만들고 있어요. 

우선 젊은 관광객을 많이 모으기 위해 경기관광공사와 함께 인터넷 홍보를 늘리고, 관광이 쉬워지도록 자동차나 버스 타기 등 이동이 편하도록 하는 등 계획을 세웠어요.

경기도는 이런 내용을 담은 '외국인관광객들이 많이 올 수 있도록 하는 방법'을 발표하고 △매력 있는 경기도 △가고 싶은 경기도 △가기 쉬운 경기도 등 3가지 이야기로 진행해요. 

'매력 있는 경기도'를 만들기 위해 경기도는 '한류'를 이끌던 다양한 관광자원 만들기와 알리기에 힘쓰기로 했어요.
이를 위해 지난 해 기초 조사를 통해 8개 분야 257개소 1179건의 드라마 촬영지, 국내 아이돌그룹과 연결한 관광지 등 경기도 관광자원을 찾았어요.

두 번째 '가고 싶은 경기도'를 만들기 위해 우리나라의 안과 밖에 있는 여행사들과 다양한 형태의 여행 상품들을 만들려고 해요. 또 여행을 기념품들을 만들고 외국 인터넷 사이트와 언론사들이 홍보하도록 돕고 있어요.

세 번째로는 '가기 쉬운 경기도'를 위해 먼저 외국인만 쓰는 경기도 관광버스를 원래 3개 노선에서 7개 노선으로 늘렸어요.


기사원작자: 이유나 기자(프라임 경제) press@prime.co.kr


휴먼에이드 '쉬운말뉴스' 자원봉사 편집위원

최민식(경기과학고등학교 / 1학년 / 17세 / 서울)
조연우(고양국제고등학교 / 2학년 / 19세 / 경기도)


휴먼에이드 '쉬운말뉴스' 감수위원

김시훈(샤프에스이 감수위원 / 24세 / 서울)
이광수(샤프에스이 감수위원 / 25세 / 서울)
안태익(샤프에스이 감수위원 / 29세 / 서울)
노경진(샤프에스이 감수위원 / 33세 / 서울)


원본기사: http://www.newsprime.co.kr/news/article/?no=462371&sec_no=12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