픽셀 김 캐나다 순회전시, 한‧캐 예술 교류 확대
픽셀 김 캐나다 순회전시, 한‧캐 예술 교류 확대
  • 박희남 기자
  • 승인 2019.07.17 15:2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픽셀 김 본인제공
ⓒ 픽셀 김 본인제공
ⓒ 픽셀 김 본인제공
ⓒ 픽셀 김 본인제공


[휴먼에이드] 발달장애 작가 픽셀 김(김현우)가 오는 8월16일부터 9월3일까지 캐나다에서 개인전을 개최한다.

자신이 경험한 것, 상상하는 것들을 네모난 픽셀 형태로 조형화하는 그림을 그리는 픽셀 김의 이번 전시회는 캐나다에서 가장 오래되고 규모가 큰 장애인 예술단체인 Indefinite Arts Centre의 초청으로 개최될 예정.

이번 전시는 캘거리, 토론토, 오타와 등 캐나다 3대 도시를 순회하며 열리는데, 특히 수도 오타와에서는 한국문화원에서 전시가 진행되어 더욱 큰 의미가 있다.

픽셀 김은 국내에서 개인전을 하면서 발표해 호평을 받았던 '농담하는 픽셀' 등 기존 작품뿐 아니라 미발표 신작 일부도 함께 공개하며, 각 전시 장소에서 현지 관객들과 직접 만나 소통하는 워크숍과 아티스트 토크도 진행할 예정이라고.

또한, 전시 기간 중 캐나다에서 가장 큰 미술관인 온타리오 미술관(Art Gallery of Ontario, AGO) 관계자를 비롯한 캐나다 예술계 인사들뿐 아니라 주 캐나다 대사, 총영사, 명예 영사 등과도 만나 한국과 캐나다 사이의 예술 교류 확대 등에 대해 의견도 교환할 계획이다.

발달장애 작가 픽셀 김(김현우)는 오는 8월16일부터 9월3일까지 캐나다에서 개인전을 개최한다. 이번 개인전은 문화체육관광부에서 후원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민수 2019-07-17 15:47:28
우와 멋지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