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중앙청소년수련원, 사회배려대상청소년캠프 운영
국립중앙청소년수련원, 사회배려대상청소년캠프 운영
  • 전은숙 기자
  • 승인 2019.09.19 2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국립중앙청소년수련원
ⓒ 국립중앙청소년수련원

 

[휴먼에이드] 국립중앙청소년수련원(원장 김전승)은 청소년체험활동 참여가 어려운 사회배려대상 장애청소년을 수련원으로 초청하여 ‘둥근세상만들기 장애 청소년캠프’를 17일부터 2박 3일 일정으로 운영하였다고 밝혔다.

한길학교와 협업으로 진행된 캠프는 70여명의 장애청소년들이 참가하였으며 사회에서 공동생활을 해내는 힘이나 기량을 높여주기 위한 활동프로그램을 체험했다.

특히 프로그램은 참가 청소년 발달 특성을 고려하여 스스로 해결하고 서로 도와 어떤 문제를 풀어가는 신체활동 기반 자립 활동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첫째 날 여는 마당을 시작으로 참가 청소년들의 관계 형성을 위한 팀빌딩프로그램과 안전의식을 높이기 위한 방재 프로그램으로 소화기 사용법, 상황별 신고하기, CPR교육 등이 진행됐다.

두 번째 날은 수상활동 중 안전사고가 발생하면 스스로 생명을 지킬 수 있도록 생존수영프로그램과 협업능력 향상프로그램으로 조별 텐트를 설치하여 숙영지를 만들고 쉴 수 있는 야영 체험프로그램 등 다채로왔다.

마지막으로 사회성 역량 함양을 위한 장기자랑 및 레크리에이션 프로그램이다.

세 번째 날에는 한국우편산업진흥원과 연계하여 스스로 자기를 알리는 자기표현 프로그램으로 일상생활에서 사용할 수 있는 석고 방향제 만들기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국립중앙청소년수련원 김전승 원장은 "캠프 참가 장애청소년들이 즐겁게 프로그램을 잘 참여하여 감사하고 일상생활에서 무슨 일이 발생하여도 스스로 해결 할 수 있는 능력을 가져가길 바란다. 앞으로 수련원은 장애청소년과 함께 하는 다양한 활동프로그램을 개발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