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2020년형 QLED TV 국내 출시
삼성전자, 2020년형 QLED TV 국내 출시
  • 이진주 인턴기자
  • 승인 2020.03.20 1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삼성전자

[휴먼에이드포스트] 삼성전자가 3월19일 화질은 물론 디자인과 사운드가 대폭 강화된 2020년형 TV 신제품을 국내 시장에 전격 출시한다.

삼성전자는 2020년 QLED 8K 라인업을 대폭 늘려 본격적인 8K TV 시장 확대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2020년 QLED 8K TV의 모델 수를 작년 대비 2배로 늘려 총 9개를 새롭게 선보인다.

2020년형 QLED 8K는 디자인과 사양에 따라 QT950S·QT900S·QT800 등 3개 시리즈로 구성되며, 85·82·75·65·55 등 다양한 화면 크기를 제공해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 55형은 상반기 내 출시 예정이다.

또한 QLED 8K 신제품은 출고가 기준 1940만원(QT950S, 85형)에서 349만원(QT800, 55형)에 이르기까지 가격대가 다양해져 8K 대중화에 성큼 다가갔다.

2020년형 QLED 8K의 출고가는 인피니티 스크린이 적용된 최상위 라인업 QT950S 기준 85형 1940만원, 75형 1390만원, 65형이 920만원이다.

삼성전자는 8K 시장뿐 아니라 75형 이상 초대형 시장 공략도 강화한다. TV가 크면 클수록 좋다는 '거거익선' 트렌드에 발맞춰 75형 이상 모델 수를 2019년 11개에서 19개로 확대해 프리미엄 TV 시장을 주도할 예정이다.

특히 2020년형 QLED 4K는 사양에 따라 QT95·QT90·QT80·QT70·QT60 등 5개 시리즈, 85·82·75·65·55·50·43형 등 보다 다양한 화면 크기로 구성돼 총 21개 모델을 새롭게 선보인다.

라이프스타일 TV 3개 제품군까지 더하면 8개 시리즈, 30개 모델로 다양한 소비자들이 나만의 개성과 취향을 살려 제품을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QLED 4K 최상위 모델인 QT95 시리즈는 85형 1050만원, 75형 680만원, 65형이 469만원이다.

2020년형 QLED는 AI 퀀텀 프로세서, AI 퀀텀 사운드 외 ‘탭뷰’·’멀티뷰’ 등 모바일 연동성을 극대화한 스마트 기능을 지원한다.

한편, 더 세리프는 에코 패키지를 적용해 TV를 구매한 소비자들이 포장박스로 테이블, 고양이 집 등의 소형 가구를 만들어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이 에코 패키지는 2020년 CES에서 혁신상을 수상했다.

밀레니얼 세대를 타겟으로 한 더 세로는 세로형 모바일 콘텐츠를 대화면에서 즐기는 데 최적화된 TV로 43형 1개 사이즈로 운영되며 '네이비 블루' 외에 '스페이스 화이트' 색상을 추가한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장 한종희 사장은 "14년 연속 글로벌 TV 시장에서 1위를 할 수 있었던 것은 소비자 중심의 혁신을 해 왔기 때문이다"라며 "올해는 2020년형 QLED 8K를 중심으로 소비자들에게 차원이 다른 시청 경험을 제공해 TV 시장을 변화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