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은 혼자가 아니예요' 작가인 임지빈씨를 만나다.
'당신은 혼자가 아니예요' 작가인 임지빈씨를 만나다.
  • 박마틴 인턴기자
  • 승인 2018.03.17 1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품에 담긴 뜻은...?
=박마틴 인턴기자

[휴먼에이드] 3월9일 검은색과 흰색의 두 곰이 끌어안고 있는 작품을 만든 임지빈씨를 만나 인터뷰를 했습니다.

검정색과 하얀색은 흑인과 백인을 의미하고 편견과 차별이 없음을 표현하고 싶었다고 합니다.

현대인의 욕심을 곰을 통해 그려내고 경각심을 주려 한다고 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