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으로 표현한 다양한 감정들" 사진전 '구경꾼'에서는...
"사진으로 표현한 다양한 감정들" 사진전 '구경꾼'에서는...
  • 송창진 인턴기자
  • 승인 2019.01.30 1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섯 명의 현직 사진작가들이 뭉쳤다
사진전 '구경꾼'은 총 6명의 사진 작가들의 시선을 담은 사진을 전시하고 있어요. ⓒ 송창진 기자
사진전 '구경꾼'은 총 6명의 사진 작가들의 시선을 담은 사진을 전시하고 있어요. ⓒ 송창진 인턴기자
작가들은 동물원에 갇힌 동물들의 다양한 몸짓이나 표정을 포착했는데, 이 사진에는 홍학 한 마리를 담고 있어요. ⓒ 송창진 기자
작가들은 동물원에 갇힌 동물들의 다양한 몸짓이나 표정을 포착했어요. 사진속 홍학 한 마리. ⓒ 송창진 인턴기자

[휴먼에이드] 압구정 캐논 갤러리에서 지난 1월10일부터 열리고 있는 사진전 '구경꾼'을 관람했습니다.

사진전 '구경꾼'은 김성광, 김홍지, 박종식, 성동훈, 이준헌, 이희훈 등 6명의 사진기자들이 모여서 사진에 대한 고민들을 담아냈어요. 

총 120여 점의 사진들은 우리나라에서 일하다가 화상을 입은 이주 노동자들의 참혹한 현실을 다룬 모습, 여행의 순간, 동물원에 갇힌 동물들의 표정과 몸짓, 2018년 개최한 평창 동계올림픽과 자본주의, 그리고 평양과 평창에서의 낯선 풍경 등을 사진으로 담았어요. 

글이나 화면으로의 보도 형식에서 벗어나, 새로운 '말하기 방식'을 사진을 통해 표현하고자 하는 사진기자들의 사진 세계가 무척 흥미로웠어요. 전시는 오는 2월10일까지 무료로 관람할 수 있어요. 

 

 

* 현재 송창진 인턴기자는 휴먼에이드포스트에서 생생한 '포토뉴스'를 취재하고 발굴하고 있는 발달장애 기자입니다. '쉬운말뉴스' 감수위원으로도 활동하고 있어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