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도자재단, 2019 전통가마 소성 도예인 지원
한국도자재단, 2019 전통가마 소성 도예인 지원
  • 성수현 인턴기자
  • 승인 2019.02.26 2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등록도예인 및 단체, 대학 대상 3~5인 합동소성으로 연간 총 25회 지원 예정
전통가마소성. ⓒ경기도
전통가마소성. ⓒ 경기도

[휴먼에이드] 한국도자재단은 내달 8일까지 '2019 전통가마 소성 도예인 지원사업'에 참여할 신청자를 모집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는 우리 전통가마 소성을 장려하고, 소성기법을 계승·발전시키기 위함이다.

전통가마로 소성된 도자작품의 아름다움은 희소성 및 작품의 가치가 높아 전통도예분야 작가들에게 꼭 필요한 소성기법이지만, 전통가마 특성상 관리가 어렵고, 소성목 등 재료비에 대한 부담으로 개인 보유‧관리가 어렵다.

재단은 이에 전통가마사용에 대한 도예인들의 어려움을 해소하고, 전통도자문화를 보존·발전 시키기 위해 해마다 전통가마 소성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지원은 등록도예인 및 단체, 대학 등을 대상으로 3~5인 합동소성으로 연간 총 25회 지원될 예정이며, 이천·여주·광주 전통가마 중 1곳의 전통가마와 약 6.5톤의 소성목을 이용할 수 있다.

신진작가, 여성작가, 기존 미 사용자 등은 우선 선정될 예정이며, 가마 사용신청은 이메일, 팩스, 방문접수 등으로 가능하며, 자세한 내용은 한국도자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이번 모집을 통해 선정된 작가들의 전통가마 소성 작업은 소성일정에 따라 관람객들에게 공개되는 이벤트로 진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