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명한 관광지로 '여행자 서비스센터'가 찾아가요
유명한 관광지로 '여행자 서비스센터'가 찾아가요
  • 김민진 인턴기자
  • 승인 2019.01.30 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월에는 안성지역의 여행자를 돕기 위해 찾아갈 예정이예요
서비스센터에 들어가면 관광지역을 VR기기로 체험해 볼 수 있어요. ⓒ휴먼에이드포스트
서비스센터에 들어가면 관광지역을 VR기기로 체험해 볼 수 있어요. ⓒ 김민진 인턴기자 
찾아가는 여행자 트럭 앞에 리플릿, 기념품 등이 놓여있어요. ⓒ휴먼에이드포스트
찾아가는 여행자 트럭 앞에 리플릿, 기념품 등이 놓여있어요. ⓒ 김민진 인턴기자 
태블릿 PC로 설문조사를 진행하고 있어요. ⓒ휴먼에이드포스트
태블릿 PC로 설문조사를 진행하고 있어요. ⓒ 김민진 인턴기자 

 

[휴먼에이드] 지난 1월25일 신촌역 '찾아가는 여행자 서비스센터'에 방문했어요.

'찾아가는 여행자 서비스센터'는 거리에서 자유롭게 여행하는 외국인들에게 지역정보를 안내하고, 외국어를 통역해주고, 무료로 인터넷을 이용할수 있도록 해주거나, Wi-fi를 사용할수 있도록 도와요. 또 기념사진을 찍도록 도와주고, 음료 서비스를 해주기도 한답니다. 이밖에도 여행을 더 잘 할수 있도록 다양하게 도와주고 있어요. 

지난해 이 센터는 호남국제관광박람회, 2018 대전 수제맥주 & 뮤직페스티벌, 한국국제관광전, 보령머드축제 등 축제를 즐기기 위해 찾아온 관광객들을 위해 각 지역에서 운영해 왔는데요. 올해에도 해운대 북극곰축제, 안성 빙어축제 등 축제를 즐기러 관광객들이 많이 방문하는 지역에 찾아갈 예정이에요. 

실제로 이 센터에는 외국인이 내국인보다 많이 이용하고 있으며, 작년에는 3만명 중에 47%~53% 정도가 외국인일 정도로 외국인 관광에 효율적으로 이용되고 있어요. 

우리나라처럼 외국에도 이런 여행자 서비스센터가 꼭 있었으면 좋겠어요. 

 

 

* 현재 김민진 인턴기자는 휴먼에이드포스트에서 생생한 '포토뉴스'를 취재하고 발굴하고 있는 발달장애 기자입니다. '쉬운말뉴스' 감수위원으로도 활동하고 있어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